개정 연말정산법



















연봉 2천500만원 이하 직장인 대상

올 연말정산부터는 결혼과 이사, 장례비용도 각각 100만원씩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게 된다.

14일 국세청에 따르면 지난해 소득세법 개정으로 연봉 2천500만원 이하인 직장 인에 대해 이런 소득공제 혜택이 주어진다.

이에 따라 결혼과 동시에 이사를 했을 때는 각각 100만원씩 200만원을 소득공제 받을 수 있다.

소득공제는 호적등본이나 주민등록등본, 주택매매계약서나 주택임대차계약서로 사실여부가 확인되면 가능하며 실제 지출한 비용에 대한

영수증을 따로 보관해둘 필 요가 없다.

그러나 공제대상이 연간 2천500만원 이하인 직장인 본인과 기본공제대상자로 제 한되는 만큼 만 20세가 넘는 형제.자매의 결혼이나 장례에

지출한 비용은 소득공제 를 받을 수 없다.

또 이사는 생계를 같이하는 가족이 있으면 그 가족과 함께 이사를 해야 공제대 상이 된다.

국세청 관계자는 "예식장 비용이나 식대, 장례비용, 이삿짐센터비용이 얼마가 들었는지는 소득공제와 상관이 없다"면서 "요건만 갖추면

해당사유가 발생한 1건당 100만원씩 공제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참조하시고요. 즐거운 추석연휴들 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