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운동&미용운동... 눈과 귀

자전거 타기, 이런 효과가 있어요

World Sports Photos
















대표적인 유산소 운동

자신의 체력에 알맞게 운동의 힘과 양을 조절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우선 자전거를 타면 산소의 소비량이 많아져 심폐기능이 향상될 뿐만 아니라 리듬을 타며 운동하게 되므로 정신 건강에도 좋다. 또 체중에 별 부담을 주지 않으면서 맥박도 적절히 조절하며 운동할 수 있어 특이 체질을 가진 사람들도 안전하게 즐기며 운전할 수 있다.

그 밖에 자전거 타기는 칼로리 소비량이 많아 비만을 예방하는 데도 효과적이고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하여 신진대사를 촉진시키며 근육의 긴장을 적당히 풀어줘 스트레스 해소에도 한몫 한다. 그런 만큼 운동 효과를 거두려면 무엇보다도 교통이 혼잡하지 않고 신선한 공기를 마실 수 있는 곳을 택해서 자전거를 타는 게 좋다.

고혈압에 좋다

자전거를 타면 신선한 공기를 마심으로써 신체 내에 산소를 많이 흡수하고, 그 결과 모세혈관이 굵어져 혈액의 흐름을 원활하게 하여 혈압을 낮춰주고 고혈압을 개선시켜 주는 효과가 있다.

콜레스테롤을 줄인다

규칙적인 자전거 타기는 신체 내에 지방을 형성하는 콜레스테롤(단백질) 중 LDL단백질(나쁜 콜레스테롤)을 줄여주고 HDL단백질(좋은 콜레스테롤)을 늘려주어 동맥경화를 예방하고 지방 대사를 원활히 하는 데 도움이 된다.

당뇨병을 예방한다

자전거를 타면 인슐린 호르몬이 왕성하게 활동하여 혈당치을 낮춰주는데 이는 당뇨병을 예방해 주며 나이를 먹을수록 운동량이 적어지면서 발생되는 노화현상을 억제해 주는 작용을 한다. 큰 무리를 주지 않고 허벅지·엉Dung이·종아리 등의 하체 근육과 손, 팔, 어깨, 허리 등 상체 근육도 발달시킨다.

근육이 발달하여 쉽게 피로하지 않다

바이글로빈은 근육 내에서 산소를 저장하는 화합물로서 주기능은 세포막으로부터 산소의 소비 장소인 미토콘드리아로 산소 운반을 도와주는 것. 자전거를 타면 바이글로빈의 함량이 증가되어 근육이 충분한 산소 공급을 받으며 활동할 수 있게 된다.

또 자전거 타기 운동을 통하여 골격근의 유산소성 능력이 크게 증가되므로 산소 소비능력과 탄수화물 및 지방을 대사 연료로 이용하는 능력이 향상된다. 따라서 장시간 지치지 않고 근육 활동을 지속적으로 수행할 수 있게 되며 동일한 일을 했을 경우에도 쉽게 피로하지 않게 된다.

심폐기능이 발달한다

규칙적인 자전거 타기를 하면 공기를 최대로 들이마신 후 다시 최대의 힘으로 내뿜는 공기의 양, 즉 폐활량이 증가되고 매 호흡시 산소량이 증가되는 등 전반적인 폐기능이 향상된다. 또 혈액의 양이 증가되고 산소를 운반하는 역할을 담당하는 헤모글로빈의 양도 증가하여 산소 운반능력이 향상되며, 각 조직에서 에너지를 생산하면서 만들어진 탄산가스와 같은 노폐물을 제어하는 능력도 발달된다.

심장질환의 위험이 줄어든다

규칙적으로 자전거 타기를 한 사람은 심박 출량이 커지고 한번에 박출하는 혈액의 양(1회 박출량)이 증가하며 1분간의 심장박동 횟수(심박수)가 감소한다. 따라서 심장박동은 많이 하지 않으면서도 혈액과 산소를 각 기관에 충분히 공급할 수 있게 된다.  

















건강&미용운동... 눈과 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