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운동&미용운동... 눈과 귀

운동도 과학이다  

World Sports Photos


















운동은 보약이 될 수도 있지만, 독약이 될 수도 있다. 보약과 독약을 결정하는 요인은 몸과 운동의 궁합이다. 즉, 운동이 몸에 맞느냐에 따라 효과는 천차만별인 셈이다. 문제는 많은 사람들이 자기 몸에 맞는 운동을 찾지 못한 채 신체를 혹사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따라서 운동을 건강한 생활의 밑거름으로 활용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전문적인 클리닉이 필요하다.  

요즘은 아침 저녁으로 공원에 나가 운동을 하는 사람들이 부쩍 늘었다. 그러나 그들 가운데 ‘제대로’ 운동하는 사람은 몇 명이나 될까? 과연 그들은 자신에게 필요한 운동을 알고 있으며, 현재의 운동요법이 몸에 어울린다고 확신하고 있을까? 상식적인 얘기지만, 운동을 과하게 하면 오히려 신체의 면역기능을 약화시키고 병을 부를 수 있다. 운동도 적당히 해야 몸에 보약이 되는 것이다. 하지만 도대체 ‘적당한 운동’의 의미는 무엇인가? 한마디로 그것은 과학적인 처방과 자신의 몸에 맞는 운동이다.

건강을 증진하기 위해서는 신체활동, 건강상태, 질병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알아야 한다. 또한 건강검진을 통해 개인의 의학적 건강과 체력을 평가해야 한다. 여기에는 개인의 병력과 질병을 조사하는 의학적 병력질문지, 체지방을 측정하는 신체구성검사, 현재의 건강상태를 혈액적 요소로 파악하는 의학 검사, 인체의 전반적인 능력을 측정하는 체력검사, 다리의 근력을 평가하는 근관절 기능검사 등이 포함된다. 특히 사회적 활동이 왕성한 중년층은 관상동맥 질환의 증상 유무, 산소섭취능력, 혈압 및 운동부하검사 등을 반드시 받아야 한다.

중년 남성의 주요 사망원인은 뇌졸중 및 심장질환이라고 한다. 이것은 평소 건강에 조금만 관심을 기울이면 예방할 수 있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아무런 대책도 세우지 않는 것을 보면 안타까운 마음이 앞선다. 사람에게 심장은 자동차 엔진과도 같다. 타이어가 펑크 나면 때울 수 있지만 엔진이 멈춰버리면 자동차의 생명은 그것으로 끝이다.



















건강&미용운동... 눈과 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