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운동&미용운동... 눈과 귀

겨울철 운동은 저녁때가 좋아요

World Sports Photos

















뇌졸중·심근경색 주의
추위와 활동량 감소로 면역력과 체력이 뚝 떨어지는 겨울은 건강에 특히 신경 써야 하는 계절이다. 겨울철 체력유지를 필요한 운동과 목욕을 즐기는데 도움이 될 정보들을 모아봤다.

겨울 운동, 체온 유지가 중요

오랫동안 좋은 습관을 지탱하려면 겨울에 시작하라는 말이 있다. 이는 아침 일찍 일어나기 힘든 동절기에 그 습관을 몸에 익혀두면 다른 계절에 손쉽게 계획을 실천할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운동을 처음 시작하는 초심자에게 겨울을 ‘스타트’ 시점으로 잡으라고 권하기는 힘들다. 자칫하면 중ㆍ장년층의 경우 추운 날씨로 심혈관계 질환을 악화시킬 수 있고 근골격계에 씻을 수 없는 무리를 줄 수 있기 때문이다.그래서 몇 가지 필수적으로 지켜야 할 지침들이 있다.

첫째, 안전한 저녁운동을 선택해야 한다. 고대 안산병원 순환기내과 안정천 교수는 “여름과 겨울 사이엔 5~10㎜Hg의 혈압 차이가 있다” 며 “몸이 채 활성화되기 전 추운 바깥에서 운동을 하면 뇌졸중, 심근경색 등이 초래될 수 있으므로 기온이 오른 낮 시간이나 몸이 충분히 활성화된 저녁에 운동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다음으로 주의할 것이 발목, 무릎, 허리 등 근골격계 부상이다. 겨울에는 다른 때보다 몸이 쉽게 뻣뻣해지기 때문에 준비운동과 마무리 운동을 생략하고 본 운동에만 매진하면 관절을 다칠 수 있다. 고려대 의과대학 재활의학과 김동휘 교수는 “준비운동으로 근육과 인대를 풀어주고 약한 강도에서 운동을 시작해 점차 강도를 올려가야 무리가 없다”고 설명했다.

운동을 하면 몸이 금세 더워진다는 생각에 방한복에 소홀하기 쉽다. 특히 노령층은 머리 보온을 위한 모자, 방한밴드를 반드시 챙겨야 한다. 몸의 열이 대부분 머리를 통해 빠져나가기 때문이다. 아울러 장갑을 착용하고 그냥 두꺼운 옷 한 두벌을 입는 것보다 가볍고 땀을 잘 흡수하며 통풍이 잘되는 옷을 여러 벌 겹쳐 있는 것도 잊지 말자. 장갑은 대부분의 운동시간 동안 노출되는 손을 추위로부터 보호하고 흐르는 땀을 닦는 수건 대용으로 사용할 수 있어 편리하다.

무조건 뜨거운 목욕, 조심을

목욕, 특히 뜨거운 탕에서 즐기는 목욕은 운동과 함께 겨울철 건강을 유지하는데 큰 도움을 준다. 하지만 이러한 목욕이 모두에게 항상 좋은 것은 아니다.

습진이나 건선 등 피부 질환이 있다면 목욕법에 대해 가능한 의사의 조언을 미리 듣는 것이 좋다. 때를 벗긴다고 비누나 스크럽(Scrupㆍ피부 각질제거 용품) 등을 사용하면 질환의 증상이 심해지고 피부의 기능 자체를 저하시키기 때문이다.

서울대의대 가정의학과 조비룡 교수는 “겨울에는 무조건 뜨거운 온욕(溫浴)을 선호하는데 특히 임산부의 경우 물 온도가 37도를 넘는 탕에 들어가면 자궁의 온도를 상승시켜 태아에게 좋지 않을 수 있다” 고 말했다. 그는 “어린 아이들에게 온욕을 강요하는 경우가 있는데 성장이 끝나지 않은 어린이에게는 온욕이 주는 혈액순환 효능이 없고 오히려 해로울 수 있어 조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피부질환이 없는 경우라도 과도한 목욕은 겨울철 건강유지에 꼭 필요한 피부의 수분량을 감소시키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다.

서울대의대 피부과 서대헌 교수는 “겨울철에는 탕에 들어가는 목욕은 1주일에 1회 정도로 제한하는 것이 좋으며 탕에 들어가 있는 시간은 15분 이내로 하고 전체 목욕시간도 1시간을 넘기지 않도록 해야 한다” 고 조언했다.

겨울철 건강한 목욕법

하루 한 번 이상 목욕한다면 물로만 해도 충분.

물에 몸을 담그면서 발생하는 부력이 근육 이완에 도움이 되므로 피로회복 위해 적절히 목욕.

임산부는 37도 이상의 온욕 금지.

온욕을 즐기더라도 42도가 넘는 온도의 물에 몸을 담그면 좋지 않음.

탕 목욕은 1주일에 1회로 제한하고 탕에 머무는 시간은 한번에 15분이 적당.

피부질환이 있다면 목욕중 타올로 피부를 문지르지 말고 보습제는 목욕후 3분이내에 발라야 효과.

유황성분이 많은 온천수는 피부병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반대로 온천수 피부염에 걸릴 수 있어 주의가 필요.

















건강&미용운동... 눈과 귀